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曉 史 2020/11/29 [06:11]

    수정 삭제

    아~!천승세 선생님 ~!!하필 이때에 가셨습니까~? 구구절절한 명문으로 선생님을 기리신 이승철 시인께 감사와 찬사를 보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