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 15주년]★들의 축하 메시지!..NCT 127 “브레이크뉴스 축하해요”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18/04/17 [17:22]

▲ 브레이크뉴스 창간 15주년 NCT 127 축하 메시지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대세 그룹’ NCT 127(엔시티 127 / 태일, 쟈니, 태용, 유타, 도영, 재현, 윈윈, 마크, 해찬)이 4월 창간 15주년을 맞은 <브레이크뉴스>에 축하 메시지를 전달했다.

 

초대형 프로젝트 ‘NCT 2018’의 네 번째 주자로 출격한 NCT 127은 “브레이크뉴스 창간 15주년 축하드립니다”라는 축하 메시지와 함께 정성이 가득 담긴 사인을 보내왔다. 

 

한편, ‘NCT 2018’은 멤버 18명이 참여, NCT 127, NCT U, NCT DREAM 등 NCT의 다채로운 구성과 매력을 하나의 앨범 안에서 모두 만날 수 있는 초대형 프로젝트.

 

NCT U의 ‘BOSS’(보스), NCT U의 ‘Baby Don’t Stop’(베이비 돈트 스톱), NCT DREAM의 ‘GO’(고), NCT 127의 ‘TOUCH’(터치), NCT U의 ‘YESTODAY’(예스투데이)를 순차 공개했다.
 
dj3290@naver.com

 

 

광고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