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의원 정리...불화수소란 무엇인가?

“일본의 불화수소 제조회사는 100년이 넘는 중소기업입니다”

박정대 기자 | 기사입력 2019/07/22 [13:48]

아래 글은 박지원 의원이 페이스 북에 올린 글(전문)이다. 이 글에 대해 박 의원은 제가 몇몇 전문가 분들의 얘길 듣고 방송용으로 준비하다가 중요하다고 판단해 올리는 글이라고 밝혔다.<편집자 주>

 

불화수소 등 일본이 수출규제 공격한 3가지 화학물질의 연간 수입액은 4~5천억 원에 불과하지만 우리 반도체 생산업체에 미치는 영향은 수조원이라 합니다.

 

불화수소는 반도체 웨이버의 클린, 즉 청소를 하는 화공 물질로 이를 생산하는 일본 업체는 100년이 넘는 중소기업으로 그 기술력은 상상을 불허합니다. 순도 99.999% 이를 '59 , Five9'이라합니다. 현재 삼성에서 사용하는 불화수소는 바로 이 59으로 한국, 중국, 인도 등지에서 생산하는 불화수소 99.99, 4959에 비해 55% 효능으로 59를 사용할 때보다 수조의 손해가 된다고 합니다.

 

▲ 박지원 의원.    ©브레이크뉴스

 

우리 업체들은 연간 약 1000억원 가량의 불화수소를 수입하며 이를 수입대체하기 위해서도 수조를 투자해야 하고 그것도 몇 년이 소요된다고 합니다. 화학물질은 돈을 투자만 해서도 안 되고 계속 실험을 해야 합니다. 일본의 불화수소 제조회사는 100년이 넘는 중소기업입니다.

 

문제의 핵심은 일본의 기술은 현재 99.9999999999 '129'까지 생산한다는 것입니다. 129 불화수소는 AI 반도체 생산용에 필요하다고 합니다. 일본이 27년 전 반도체 산업의 1위를 우리 한국에 빼앗겼지만 AI반도체만은 잡으려는 계획으로 금년 1월부터 이를 고시했지만 우리 정부는 무지로 간과한 것 같습니다.

 

마치 DJ(김대중)정부 건설교통부에서 국제민간항공기구(IATA)의 규제 공문을 접수하고서도 무지로 민간 기구에서 건방지게 정부에게 제재 운운하니 서랍에 넣어버리고 나중에 기간이 도래해서, 난리가 났던 경우와 비슷합니다.

 

이상의 내용은 내일부터 시작되는 방송을 생각하며 자료를 준비하고 제가 전문가에게 교습 받아서 정리한 것입니다. 상당 부분 미흡할 수도 있습니다만 현장 및 관련 전문가들의 의견이기에 우리 정부, 그리고 문재인 대통령께서 관계 장관들과 한번쯤 검토하심이 필요할 것도 같습니다. 또한 며칠 전 중앙일보에 게재된 송호근 교수님 글 중 '역사의 채권국가에서 신뢰의 채무국가가 되었다'는 글도 문 대통령께서 한번 보셨으면 합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