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천우희, “심리 스릴러 ‘앵커’ 촬영 마쳐..‘곡성’과 다른 긴장감”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0/03/25 [12:44]

▲ 천우희 화보 <사진출처=얼루어 코리아>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뷰티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얼루어 코리아>가 배우 천우희와의 화보를 공개했다.

작품 속에서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를 선보여온 천우희는 이번 화보에서 상큼한 봄의 분위기를 완벽하게 표현했다.

 

쉬지 않고 영화 촬영에 매진하고 있는 천우희는 잠깐 동안의 휴식 기간을 이용해 화보 촬영에 임했다. 쉬폰 드레스, 레이스, 달콤한 캔디 컬러 등 봄의 기운이 물씬 느껴지는 의상과 가방, 소품을 활용해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상큼하고 청순한 모습을 뽐냈다.

 

천우희는 ‘연기를 믿고 보는 배우’라는 수식어에 대해 “내가 연기를 잘하는지는 모르겠다”면서 “작품, 감독, 배우처럼 같이 하는 사람들, 카메라가 돌아가는 순간을 믿을 뿐이다. 신뢰가 가장 중요한 것 같다. 의상을 입고 분장을 하는 순간부터 그 인물이라는 생각이 들고 그 공간에 있는 걸 느끼다 보면 그땐 그게 진짜가 된다”고 말했다.

 

얼마 전 <앵커> 촬영을 마친 천우희는 “<앵커>는 심리 스릴러다. <곡성>과는 다른 긴장감이 있다”고 전했다.

 

이어서 그는 ‘코로나19’로 겪는 영화계의 어려움에 대해서 “동료 선후배들 영화 제작이나 개봉의 어려움도 피부에 와닿는다. 다들 작품을 위해서 얼마나 고생하고 개봉날을 기다렸을 텐데 안타깝다. 어서 이 시기가 빨리 지나갔으면 좋겠다. 큰 어려움이지만 현명하게 잘 넘기길 바라고 있다”고 안타까움을 표했다.

 

천우희의 화보와 인터뷰는 <얼루어 코리아> 4월호 및 얼루어 SNS 채널을 통해 만날 수 있다. <얼루어 코리아>는 화보 촬영 현장 영상을 SNS채널을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